경상북도교육청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5월 동안 난치병 학생 돕기 성금 모금에 나서
경상북도교육청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5월 동안 난치병 학생 돕기 성금 모금에 나서
  • 정영주 기자
  • 승인 2019.05.07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1년부터 지금까지 모두 182억여원이 모여 학생 1천252명에게 성금이 전달돼
출처 : 경북교육청
출처 : 경북교육청

[교육정책뉴스 정영주 기자] 경상북도교육청은 지난 5일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5월 한 달 동안 난치병 학생 돕기 성금 모금을 한다고 밝히었다.

모금은 바자회, 교직원과 학생들 개인 모금, 동전 모으기, 독지가들 기부 등 다양한 방법으로 진행이 된다.

지난 2001년 도교육청은 난치병 투병중인 도내 학생 200여명이 어려운 경제 상황으로 치료를 받지 못하는 상황을 알게되자 난치병 학생 돕기 성금 모금 사업에 나서게 되었다.


그해 5월 경주 황성공원에서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난치병 어린이 돕기 행사 발대식을 한 뒤 사랑의 걷기 운동로 출발하여 모금 사업에 나섰다.

모두 182억여원이 지금까지 모여 심장병, 백혈병 등 난치병 투병중인 학생 1천252명에게 성금이 전달되었고 118명이 완치되어 건강한 모습을 되찾을 수 있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난치병으로 고통받고 있는 학생들이 삶의 희망을 얻을 수 있도록 난치병 의료비 지원 사업에 많은 참여를 부탁한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