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신임 교장 간담회 참석한 이재정 교육감 "지역별 혁신교육포럼 만들자"
경기도 신임 교장 간담회 참석한 이재정 교육감 "지역별 혁신교육포럼 만들자"
  • 오윤지 기자
  • 승인 2019.05.30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학교·혁신교육 10년차인 올해... 앞으로는 지역별 특색 살린 혁신교육 강조

 

출처: 경기도교육청
출처: 경기도교육청

 

[교육정책뉴스 오윤지 기자]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지난 27일 남부청사에서 유?초?중등?특수학교 신임 교장, 교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오전과 오후 두 차례 진행되었으며, 경기교육에 대한 깊은 이야기를 나눴다.

이 교육감은 간담회에서 학교자치와 지역 특색을 살린 혁신교육의 필요성을 일관되게 강조했다. 

이 교육감은 “올해는 혁신학교·혁신교육이 10년째 되는 해인데 지난 10년을 돌아보면 교사들의 열정으로 잘 성장해왔다”고 칭찬을 남겼다. 

이어 “그동안 혁신학교가 학교와 교육지원청 중심으로 움직여 왔다면 앞으로는 틀을 넓혀가자. 지역별로 혁신교육포럼을 만들어 각 지역 혁신교육을 어떻게 할지 혁신교육 개념부터 방향에 이르기까지 논의해보자”고 앞으로의 방향에 대해 제안했다. 

또 “올해는 기본운영비를 13%를 인상해서 학교자치 측면에서 학교 예산을 편성하고 집행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한 만큼 교장을 중심으로 학교마다 선택과 집중해 학교 특색을 살린 학교자치를 함께 만들어보자”고 제안하기도 했다. 

 

출처: 경기도교육청
출처: 경기도교육청

 

이 교육감은 추가로 “학생들을 위해 학교마다 사서교사와 전문상담사가 반드시 필요한데 1~2년 안에 해결하도록 노력 할 것”이라고 말하며, “학교 현장의 어려움은 관련 부서와 협력해서 가능한 빨리 해결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교육감 차원에서의 해결방안을 제시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교장들과 이 교육감은 현장의 어려움에 대한 의견을 주고받았다. 

학교 실내체육관 건립, 학교시설 관리, 교원행정업무경감, 자살이나 자해학생 대책, 상담교사의 필요성, 꿈의대학 활성화 방안 등이 현안으로 제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