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초등학교서 학생 40명 식중독 증세 보여... 보건당국 조사 착수
충주 초등학교서 학생 40명 식중독 증세 보여... 보건당국 조사 착수
  • 최윤진 기자
  • 승인 2019.06.06 2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5일 학생들 식중독 증세 호소
충주보건소 학생 및 학교 급식 대상으로 검사 진행
출처: 조혜인
출처: 조혜인

[교육정책뉴스 최윤진 기자] 충북 충주 소재 한 초등학교에서 40여명의 학생들이 집단 식중독 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조사에 착수했다. 

충주시 보건소는 지난 4일 A초교 학생 중 한 명이 오후 설사와 구토 증세를 호소한 데 이어 지난 5일 오전 40여명의 학생들이 단체로 비슷한 증상을 보였다고 전했다. 이로 인해 학생 중 5명을 등교하지 못했으며, 20여명은 조퇴한 것으로 알려졌다. 

식중독 증세를 호소하는 학생들이 잇따라 생기자 학교 측은 오전 수업만 진행한 후 점심 급식 없이 학생들을 귀가조치 했다. 

충주보건소는 증세를 호소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가검물 검사를 진행하고 학교 급식 재료에 대해서도 정확한 검사를 진행중이라며, "검사결과가 나와야 학생들이 설사, 구토 증세를 보이는 원인을 밝힐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