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돌봄교실 ‘건강한 돌봄 놀이터’ 아동비만 예방한다
초등돌봄교실 ‘건강한 돌봄 놀이터’ 아동비만 예방한다
  • 박은숙 기자
  • 승인 2019.07.03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만 아동 비율, 영양지식, 식생활 태도 등 다양한 지표에서 긍정적 결과
보건부 올해 사업대상 확대 및 운영기간 늘린다
출처: pixabay
출처: pixabay

[교육정책뉴스 박은숙 기자] 초등돌봄교실에서 운영 중인 ‘건강한 돌봄 놀이터’가 아동비만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조사가 발표됐다.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은 지난 2018년 전국 93개 보건소와 305개 초등학교에서 1만542명의 아동이 참가한 ‘건강한 돌봄 놀이터’ 사업을 시행하고, 3일 시행 결과를 발표했다.

건강한 돌봄 놀이터는 초등돌봄교실을 이용하는 아동(초등 1~2학년)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아동비만 예방사업으로 영양·식생활 체험 및 놀이형 신체 활동 프로그램 등이 진행된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프로그램 참여를 기점으로 과체중·비만 아동 비율이 참여 전 20.3%에서 참여 후 18.5%로 약 1.8%포인트 감소했다. 비만 판정 기준은 체질량지수(BMI)도 참여 전 17.29kg/㎡에서 참여 후 17.23kg/㎡로, 0.06kg/㎡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영양 지식(100점 만점)은 참여 전 83.25점에서 참여 후 88.01점으로 4.76점 올랐으며, 식생활 태도 점수(100점 만점)는 참여 전 73.34점에서 참여 후 74.30점으로 0.96점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당 중강도 신체 활동(빨리 걷기, 자전거 타기 등 평소보다 더 숨이 차는 활동)시간도 참여 전 778.15분에서 참여 후 969.31분으로 191.16분 늘어났다. 

반대로 주중 앉아서 보낸 평균 시간은 참여 전 303.46분에서 참여 후 267.42분으로 36.04분 감소했다.

또한 학부모와 학교·보건소 사업관계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프로그램 만족도 조사에서는 83.6%가 만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건강한 돌봄 놀이터 사업의 성과를 고려해 복지부는 올해 사업 대상을 지역아동센터 이용 아동까지 확대하고, 3개월이던 프로그램 운영 기간도 한 학기로 늘렸다.

출처: 보건복지부
출처: 보건복지부

—————-

초등돌봄교실 ‘건강한 돌봄 놀이터’ 아동비만 예방한다

비만 아동 비율, 영양지식, 식생활 태도 등 다양한 지표에서 긍정적 결과
보건부 올해 사업대상 확대 및 운영기간 늘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