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 한국어교육자 국제학술대회 9일 개최... 38개국 전문가 한국어 교육 논의한다
재외 한국어교육자 국제학술대회 9일 개최... 38개국 전문가 한국어 교육 논의한다
  • 한진리 기자
  • 승인 2019.07.08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술대회서 한국어 교재 개발 및 한국어 교수법 논의
교육부 신남방국 교육부 관계자와 협의회... 한국어 제2외국어 채택 등 논의
출처: 연합뉴스TV 교육부
출처: 연합뉴스TV 교육부

[교육정책뉴스 한진리 기자] 8일 교육부는 제17회 재외 한국어교육자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학술대회는 오는 9일부터 13일까지 ‘한국어, 소통의 중심에 서다’라는 주제로 이루어진다. 

38개국 초·중등학교에서 한국어 교육 확산에 힘쓰고 있는 교육행정가·교육자 등 130여명이 모이는 이번 학술대회에는 태국 교육부 기초교육위원회 차관보, 미얀마 양곤외대 총장 등 해외 교육부·대학 관계자들도 자리할 예정이다. 

학술대회에서는 한국어 교재 개발과 한국어 교수법 등에 대해 이야기하고, 한국어 교육기관 및 역사·문화 체험 공간도 방문할 예정이다. 

또한 학술대회 기간에 교육부는 브루나이·캄보디아·라오스·미얀마·싱가포르·인도·베트남 등 신남방 국가 교육부 관계자들과 함께 ‘한국어 미채택국과 한국어 교육 협력을 위한 실무자 협의회’도 진행할 계획이다. 

각 국가별 양자 회담식으로 이루어질 협의회에서는 한국어 제2외국어 채택, 현지 한국어 교사 양성 체제 구축 지원 등을 논의할 방침이다.

—————

재외 한국어교육자 국제학술대회 9일 개최... 38개국 전문가 한국어 교육 논의한다

학술대회서 한국어 교재 개발 및 한국어 교수법 논의
교육부 신남방국 교육부 관계자와 협의회... 한국어 제2외국어 채택 등 논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