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G20 특별 교육장관 회의 참석, 코로나19 대응 공동 선언문 채택
교육부 G20 특별 교육장관 회의 참석, 코로나19 대응 공동 선언문 채택
  • 권성준 기자
  • 승인 2020.06.29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대응사례 공유, 국제적 공조 노력 강조 공동 선언문 채택
코로나19 대응, 교육 연속성 보장, 교육 격차, 불평등 해소 위해 국제적 협력 강화
G20 사우디아라비아
G20 사우디아라비아

[문화뉴스 MHN 권성준기자]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6월 27일 20시 30분(현지시각 14:30)부터 2시간 동안 화상으로 진행된 2020년 G20 특별 교육장관회의에 참석하였다.

이번 회의는 교육 분야에서 코로나19의 영향과 각국의 대응 사례를 공유하고 위기 극복을 위한 국제적 공조 노력을 강조한 공동 선언문 채택을 위하여 2020년 G20 의장국인 사우디아라비아의 교육부가 개최하였다.

G20 특별 교육장관회의는 2018년 G20 정상 회의(의장국 아르헨티나)를 계기로 시작되었고 2019년 회의(의장국 일본)는 열리지 않아 올해가 2회째이며 공식 회의는 9월 5일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사우디아라비아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혜를 모으기 위하여 G20 회원국 통상, 에너지, 농업 및 고용 등 분야별 장관 회의를 3월부터 화상으로 개최해 오고 있다.

G20 및 초청국 대표들은 사례 발표를 통해 각국에서 코로나 극복을 위해 실시한 정책을 공유하고 앞으로의 위기 상황에서 차별 없는 교육의 연속성 보장을 위한 국제 협력과 교수, 학습 혁신의 필요성을 강조하였다.

G20 사우디아라비아
G20 사우디아라비아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중단 없는 교육을 위한 범정부적 노력과 우리나라의 온라인 개학 및 등교수업 경험을 공유하고 코로나19 이후 미래교육을 대비하기 위한 한국 정부의 준비상황을 설명하였다.

특히 이번 위기를 학교 교육의 변화를 앞당기고 미래교육을 준비하는 기회로 삼아 언제 어떠한 위기 상황에서도 모든 학생들의 교육을 보장하고 디지털 혁신 등을 통해 포용적이고 혁신적인 미래 교육시스템을 만들어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현재의 위기를 극복하고 미래를 준비하기 위해서 G20 국가를 중심으로 한 국제적 연대와 공조가 중요하다는 점에서 이번 공동선언문 채택은 매우 시의적절하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세계의 모든 학생들이 국적이나 빈부 등과 관계없이 질 높은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G20 국가와 국제기구가 함께 협력 과제를 발굴하고 추진하자"라고 제안하였다.

회의에 참석한 G20 및 국제기구 대표들은 이번 회의를 계기로 코로나19 대응과 교육의 연속성 보장 및 교육 격차와 불평등 해소 등을 위해 국제적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로 다짐하였다.

-----

교육부 G20 특별 교육장관 회의 참석, 코로나19 대응 공동 선언문 채택

코로나19 대응사례 공유, 국제적 공조 노력 강조 공동 선언문 채택
코로나19 대응, 교육 연속성 보장, 교육 격차, 불평등 해소 위해 국제적 협력 강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