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온실가스 감축 주제 '여름방학 원격 붕어빵 캠프'… 초등생 300명 참여
서울시, 온실가스 감축 주제 '여름방학 원격 붕어빵 캠프'… 초등생 300명 참여
  • 윤승한
  • 승인 2020.07.22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중등학생 대상 폐비닐 등을 활용한 새활용 및 친환경에너지 체험 프로그램 운영
8월 3일(월)부터 총 10회, 300명 대상 화상 진행..체험 교구 및 미션 수행에 따른 사은품 제공
7월 23일(목)부터 서울시 원전하나줄이기 홈페이지에서 선착순 접수
포스터/사진제공=서울시
캠프 포스터/사진제공=서울시

 

[교육정책뉴스 윤승한 기자] 서울시는 ‘다 쓴 비닐로 나만의 휴대폰 가방 만들기’ 등 청소년들이 가정에서 재미있는 놀이와 체험을 통해 자원순환의 가치와 친환경에너지 등에 대해 배울 수 있는 '여름방학 원격 붕어빵 캠프'를 실시할 계획으로 오는 23일(목)부터 신청접수를 받는다고 밝혔다.

'여름방학 원격 붕어빵 캠프'는 코로나19로 야외활동이 제한된 상황에서 청소년들이 실내에서 안전하게 에너지 절약 및 생산 문화와 환경의 소중함에 대해 배울 수 있도록 화상 회의 플랫폼인 ‘줌’을 통해 진행된다.

붕어빵 캠프는 지난 해까지 서울시청 원전하나줄이기 정보센터에서 대면으로 진행되었다. 그간 참여자들이 높은 만족도를 나타내 서울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정보센터 폐쇄 기간 동안 아이들의 가정내 비대면 교육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체험활동은 자원순환을 주제로 한 ‘편리한 플라스틱의 역습’과 친환경 에너지에 대해 배울 수 있는 ‘미래에너지, 태양광’ 두 가지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1주차 ‘편리한 플라스틱의 역습’은 실생활에서 플라스틱의 사용 실태와 문제점을 알아보고 헌 비닐우산, 클리어 파일 등 가정에서 버려지는 비닐로 나만의 휴대폰 가방을 만들어보는 활동으로 구성돼 있다. 직접 제작한 휴대폰 가방 착용 사진과 함께 후기를 남긴 참가자 중 우수 후기를 뽑아 환경 관련 도서를 상품으로 제공한다.

2주차 수업인 ‘미래에너지, 태양광’에서는 일상생활에서 사용하는 전기와 환경오염의 상관관계에 대해 알아보고, 태양광 나비모빌 만들기를 통해 친환경 에너지인 태양광 발전을 체험해 볼 수 있다. 신청자에게는 태양광 나비 모빌 교구 세트가 수업 일정에 맞춰 배송된다.

참여를 원하는 청소년들은 오는 23일(목)부터 원전하나줄이기 홈페이지에서 원하는 주제와 날짜를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1주차 수업은 8월 3일(월)부터 7일(금)까지, 2주차 수업은 10일(월)부터 14일(금)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두 시간 동안 화상으로 진행된다. 일자별로 선착순 30명 접수받는다.

김연지 서울시 에너지시민협력과장은 “여름방학과 휴가철을 맞아 가정에서 아이들이 놀이로 접할 수 있는 친환경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라며 “폐비닐을 이용해 직접 휴대폰 가방을 만들어 착용해 보는 과정 등에서 자연스럽게 환경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보게 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

서울시, 온실가스 감축 주제 '여름방학 원격 붕어빵 캠프'… 초등생 300명 참여

초·중등학생 대상 폐비닐 등을 활용한 새활용 및 친환경에너지 체험 프로그램 운영  
8월 3일(월)부터 총 10회, 300명 대상 화상 진행..체험 교구 및 미션 수행에 따른 사은품 제공
7월 23일(목)부터 서울시 원전하나줄이기 홈페이지에서 선착순 접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