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한글사랑 109초 손전화 영상 모둠
2020 한글사랑 109초 손전화 영상 모둠
  • 우지혜
  • 승인 2020.08.27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포구에 거주하거나 마포구 초‧중‧고등학교 재학생 대상, 오는 9월 11일까지 접수
한글 소재 휴대폰 영상으로 참여하는 비대면 영상 공모전, 총 상금 300만원
한글사랑공모전 포스터
한글사랑공모전 포스터
제공: 문화체육관광부

[교육정책뉴스 우지혜 기자] 마포문화재단이 10월 한글 주간을 맞아 민족의 위대한 문화유산인 한글의 우수성과 역사를 기리기 위해 휴대폰으로 간단히 만드는 한글 소재 영상 공모전인 ‘2020 한글사랑 109초 손전화 영상 모둠’을 개최한다.

2020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한글 주간 지자체 문화행사로 오는 9월 11일까지 마포구에 거주하는 청소년 또는 마포구 소재 초, 중, 고교생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학년별 경쟁을 최소화하기 위해 초등학생은 훈민정음 분야(28초), 중학생은 국보 분야(70초), 고등학생은 한글날 분야(109초)로 지원 분야를 구분하였다.

순우리말 사용을 장려하기 위해 ‘2020 한글사랑 109초 손전화 영상 모둠’이라는 제목에서 휴대폰은 손전화, 공모전은 모둠이라는 단어를 사용했다.

각 지원 분야는 훈민정음 28자, 국보 70호, 한글날 10월 9일에서 착안하여 우리가 꼭 알아야 할 한글에 대한 상식을 재미있게 전달한다.

특히 마포문화재단 직원들이 직접 한글을 소재로 찍은 홍보 영상을 통해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영상 공모전의 문턱을 낮추고 청소년에게 친근하게 다가가고자 하였다.

마포문화재단 송제용 대표이사는 “올해 처음으로 시작한 영상 공모전이 해를 거듭할수록 미래의 창의적 크리에이터를 발굴하는 등용문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총상금 300만 원 규모로 최종 선정 작품은 전문가 심사를 거쳐 오는 10월 한글 주간에 발표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마포문화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

2020 한글사랑 109초 손전화 영상 모둠

마포구에 거주하거나 마포구 초‧중‧고등학교 재학생 대상, 오는 9월 11일까지 접수 
한글 소재 휴대폰 영상으로 참여하는 비대면 영상 공모전, 총 상금 300만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