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 학교로 찾아가는 학생체험교실 운영
세종시교육청, 학교로 찾아가는 학생체험교실 운영
  • 윤승한
  • 승인 2020.09.10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상에서 가장 작은 공방, 목공·도예 체험 프로그램 제공
제공=세종교육청

[교육정책뉴스 윤승한 기자] 세종특별자치시 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하 세종시교육청)은 학생들의 다양한 체험활동 기회를 확대하고자 ‘찾아가는 학생체험교실’을 운영한다.

‘학생체험교실’은 지난 2019년부터 글벗중학교의 유휴교실 3실을 활용하여 학생체험공간을 구축하고 학생들에게 다양한 체험활동을 제공해왔으나, 올해 코로나19 여파로 야외 체험학습 등 교육활동의 제약이 많아짐에 따라 학교로 직접 찾아가는 방식으로 변경하여 안전한 환경에서 학생들의 체험활동을 지원한다.

세종시교육청은 관내 초 6개교, 중 1개교 등 총 7개교를 대상으로 목공, 도예 2개 분야의 ‘찾아가는 학생체험교실’을 오는 11월 30일까지 운영한다.

목공 프로그램은 나무 사포 다듬기, 목공 도구 사용법 등을 익혀 책꽂이 만들기, 칼림바(악기) 만들기, 스툴 만들기 등의 체험활동을 진행하고, 도예 프로그램은 초벌 도자기에 채색을 한 뒤 가마에 구워내 작품을 완성시키는 페인팅 체험 활동과 완성된 도자기에 전사 프린팅 기계로 그림을 찍어내어 작품을 완성시키는 전사 체험활동을 운영한다.

임전수 정책기획과장은 “찾아가는 학생체험교실 운영사업이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위축된 학생들의 체험활동에 촉매제 역할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체험활동에 대한 학교의 부담을 경감하고 학생체험활동의 기회를 촉진하는 찾아가는 학생체험교실 운영사업을 향후 더 발전시키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찾아가는 학생체험교실 운영 일정 등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

세종시교육청, 학교로 찾아가는 학생체험교실 운영

세상에서 가장 작은 공방, 목공·도예 체험 프로그램 제공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