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술종합학교 해외예술가 초청 연수 실시
한국예술종합학교 해외예술가 초청 연수 실시
  • 양은정
  • 승인 2020.10.26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몽골, 터키, 태국, 멕시코 등 4개국 4명 초청자 연구 및 활동 지원
한국어 연수, 한국 문화 체험 활동을 통한 상호교류 활성화 기대
김봉렬 한국예술종합학교 총장(사진 왼쪽으로부터 5번째)은 10월 21일(수) 석관동 캠퍼스 본관 4층 회의실에서 해외예술가 초청 연수 사업인 AMFEK(Art Major Faculty Explore K-Arts) 문화동반자 프로젝트 참가자와 간담회를 가졌다./사진=한국예술종합학교

[교육정책뉴스 양은정기자] 한국예술종합학교(총장 김봉렬, 이하 한예종)는 해외예술가 초청 연수 사업인 AMFEK(Art Major Faculty Explore K-Arts) 문화동반자 프로젝트를 멕시코, 몽골, 태국, 터키 등 4개국 참가자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AMFEK 문화동반자 프로젝트는 아시아를 비롯한 중남미, 동유럽, 아프리카, 중동 등 ODA 수원국 출신의 예술부분 교수 및 예술(행정)가를 3~5개월 간 초청하여 과제연구 및 워크숍, 창작활동 등을 지원하여 예술교육과 문화예술 교류의 활성화 및 다양화를 도모하는 예술 레지던스 사업이다. 해마다 상반기 5명 내외 예술가를 선발하며,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원 아래 하반기 동안 공동 또는 개별 프로젝트를 추진, 전시, 공연, 특강 등의 활동을 수행하게 된다.

올해 AMFEK 참가자는 몽골, 터키, 태국, 멕시코 등 4개국 4명으로 몽골의 어용 에르덴 톡크톡(Oyun-Erdene Togtokh)은 후레 대학(Huree University of ICT) 멀티미디어학부 교수로 한글 서체디자인 발전 연구에 기반한 몽골 키릴어 서체를 개발(지도: 김경균, 미술원 디자인과 교수)할 계획이다. 터키의 심텐 데미르꼴(Simten Demirkol Toygu)는 아나도루 대학(Anadolu University) 공연예술학과장으로 이번 연수에서 한국 예술환경 전반에 대한 분석 및 한국 아이돌을 중심으로 한 대중문화 연구(지도: 이동연, 전통예술원 한국예술학과 교수)를 수행한다. 태국의 파타라수다 아누만 라쟈톤(Pattarasuda Anuman Rajadhon)은 출라롱콘 대학 및 실파콘 대학(Chulalongkorn University, Silpakorn University) 연극학 강사로 코로나 이후 ‘뉴 노말’에 대한 1인극 구성 및 공연 개발(지도: 윤시중, 연극원 무대미술과 교수)을 목표로 하고 있다. 멕시코 칸쿤 지방정부 공보과에 재직 중인 아나 지메네스(Ana Jimenez)는 공연예술을 활용한 지방정부 문화 정책 활성화 방안(지도: 홍기원, 연극원 연극학과 교수(예술경영전공))을 연구한다.

김봉렬 한국예술종합학교 총장은 10월 21일(수) 오전 11시 30분 석관동 캠퍼스 본관 4층 회의실에서 AMFEK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해외 4개국 참가자들의 국내 연수 활동 계획을 보고 받고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봉렬 총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코로나19 사태로 인하여 전세계적으로 국제교류가 침체되어 있는 상황에도 불구하고 멕시코, 몽골, 태국, 터키에서부터 오신 여러분들과의 만남이 더욱 뜻깊다.”며 “이번에 참여하신 예술가들이 우리 학교의 우수한 교수진과의 공동 프로젝트를 통해 상호간의 문화교류를 활성화하고, 국내 전문가들과 폭넓게 교류하며 동반성장을 촉진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

한국예술종합학교 해외예술가 초청 연수 실시

몽골, 터키, 태국, 멕시코 등 4개국 4명 초청자 연구 및 활동 지원 
한국어 연수, 한국 문화 체험 활동을 통한 상호교류 활성화 기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