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육청, 28일부터 모든 고등학교 전면 등교 시행
부산교육청, 28일부터 모든 고등학교 전면 등교 시행
  • 장연서
  • 승인 2021.06.23 11: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의 직업계고 36개교 전면 등교 앞서 실시
종합적 검토 후 대면 수업 결정
부산교육청 전경
부산교육청 전경

[교육정책뉴스 장연서 기자]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오는 28일부터 부산지역 모든 고등학교에 대한 전면 등교를 실시한다.

지난 14일부터 마이스터고와 특성화고 등 현장 실습과 취업 역량 강화가 시급한 부산의 직업계고 36개교에 대해 전면 등교를 실시한 데 이은 조치이다.

부산시 교육청은 교육부의 방침에 따라 2학기 전면 등교 준비에 만전을 기하는 한편, 이에 앞서 28일부터 일반고에 대해 우선 전면 등교를 시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따라 부산지역 모든 고등학교는 28일부터 전면 등교를 할 수 있게 됐다. 고등학교는 학교별 특성과 학교 내 방역상황, 학교 구성원의 의견 수렴 등을 종합하여 자율적으로 전면 등교 여부를 결정할 수 있다.

이번에 고등학교에 전면 등교를 실시하는 것은 교육부의 전면 등교를 위한 단계적 이행방안과 진로진학 준비의 중요성, 등교 확대를 원하는 학부모님들의 의견, 고등학생들의 비교적 높은 자기관리 능력, 학교에서의 감염률 하락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결과이다.

부산지역 학교 관련 확진자 수는 3월 29명에서 4월 98명 급증했다가 5월 53명, 6월 15일 현재 33명으로 줄어드는 추세이고 3월 이후 부산의 학교 내 감염률도 0.051%로 전국 시도 평균 0.080%보다 낮은 편이다.

지난 1주일간 직업 계고에 대해 전면 등교를 실시한 결과 확진자 발생과 관련한 별다른 문제가 발생하지 않았는데다 고등학교의 경우 비교적 안정적으로 방역체계가 유지되고 있고 급식 관련 대책 등 방역 준비도 잘되어 있다는 판단이다.

부산시 교육청은 2학기 전면 등교를 위해서도 학사, 방역, 급식 등 분야별로 다시 철저히 점검, 보완하고 학교에서 필요로 하는 방역인력과 방역물품을 최대한 지원하는 등 전면 등교 준비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김석준 교육감은 "전면 등교하는 고등학생들의 감염 예방을 위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도록 지도하고 비교적 위험도가 높은 급식 등에 대한 방역관리를 강화하겠다"며 "2학기 전면 등교에 대비해서도 분야별 방역상황을 점검 보완하는 등 틈새 없는 학교 안전망을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PHOTO NEWS
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