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민도서관, 코로나 시대 비대면 서비스 확대
부산시민도서관, 코로나 시대 비대면 서비스 확대
  • 조유빈 기자
  • 승인 2021.06.30 15: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부터 '구독형 전자자료 서비스' 실행
사진=부산광역시시민도서관 제공
사진=부산광역시시민도서관 제공

[교육정책뉴스 조유빈 기자] 부산광역시립시민도서관(관장 김흥백)은 7월 1일부터 코로나 시대 비대면 서비스 확대를 위해‘구독형 전자자료 서비스’를 실시한다.

시민도서관은 유아, 어린이, 청소년, 인문, 교양 도서 등 1,200종의 구독형 전자자료를 제공한다. 구독형 전자책 900종과 전자오디오북 300종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에 실시하는‘구독형 전자자료 서비스’는 기존 부산전자도서관의 ‘소장형 전자자료 서비스’와 달리 동시 접속자 수, 대출 권수, 대출 기한 등에 제한 없고 타인이 대출한 책을 기다려야 하는 불편함도 없이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책이음도서회원에 가입한 부산시민은 부산전자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학생 이용자는 독서교육종합지원시스템을 통해 보다 쉽고 편리하게 이용하면 된다.

예를 들어 '군주론'에 대해 알고 싶다면 사이트에 접속해 로그인 후 전자책을 읽고 싶다면 '스쿨북스', 전자오디오북을 읽고 싶다면'스마트 더 책'을 선택하여 대출하기를 클릭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전자도서관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김흥백 시민도서관장은“구독형 전자자료 서비스를 통해 시민들이 기다리는 시간 없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읽고 싶은 책을 마음껏 듣고 볼 수 있게 됐다”며“학교에서도 전자자료를 활용한 교육환경 조성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PHOTO NEWS
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