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교육청-대한 축구 협회, 초등학생·여학생 체육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서울시 교육청-대한 축구 협회, 초등학생·여학생 체육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장연서
  • 승인 2021.07.06 10: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로 찾아가는 스포츠 전문 지도자", 초등학생 및 여학생의 체육활동 참여 확대에 도움
사진=서울시 교육청 제공
사진=서울시 교육청 제공

[교육정책뉴스 장연서 기자] 서울특별시 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대한 축구 협회(회장 정몽규)와 초등학생과 여학생의 체육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5일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서울학생 악기 하나 운동하나'의 예술·체육 활성화 정책을 바탕으로 추진되었다. 업무협약의 핵심 내용은 "학교로 찾아가는 스포츠 전문 지도자"으로 체육 활성화를 위해 초등학교 저학년을 지원하고 대상을 중학교 여학생까지 확대했다. 

초등학교 1,2학년 체육 축구 수업 지도를 위해 30개교에 강사를 파견하고, 체육수업을 통해 향후 학교스포츠클럽을 운영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한다.

또한, 초·중학교 여학생 대상 학교스포츠클럽 지도를 위해 50개 교에 강사를 파견하여 운영하고, 여학생들의 진로 체험학습을 위한 행사에 상호 협력 및 지원할 예정이다. 

사업 수요에 따라 향후 초등학교·중학교 대상 학교 추가와 고등학교 여학생 학교스포츠클럽 지원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강사는 전직 축구 선수 또는 지도자 교육 과정을 이수한 전문 강사로 구성되며, 파견 전 양 기관이 협력하여 강사를 대상으로 기본 소양 교육을 실시한다.

스포츠 전문 지도자를 활용한 초등학생·여학생 체육 활성화 지원 사업은 학생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는 것은 물론이고 유소녀 선수 확보를 통한 여자축구 저변 확대에도 이바지하여, 스포츠클럽을 기반으로 한 엘리트 스포츠 발전이라는 서울형 스포츠 혁신 방안의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협약식에는 잉글랜드 여자축구 리그(FA WSL)에서 활약 중인 지소연(첼시 FC 위민 소속) 선수도 자리를 함께하여 유소년과 여학생들에게 축구를 경험하게 하고 저변을 확대하는 데 뜻을 같이했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향후 양 기관이 스포츠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학교 체육 활성화 및 여학생들의 체육활동 참여가 확대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PHOTO NEWS
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