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교육청, 진로 체험 위해 16개 민관기업과 협약
경기교육청, 진로 체험 위해 16개 민관기업과 협약
  • 조유빈 기자
  • 승인 2021.07.06 16: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로체험 프로그램 다양화와 교육취약지역 학생 진로교육 격차 해소 목적
사진=경기도교육청 제공
사진=경기도교육청 제공

[교육정책뉴스 조유빈 기자]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경기도(도지사 이재명), 16개 민관기업과 5일 경기도청에서 학생 진로 체험 활성화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이번 협약은 각 기관이 학생들이 원하는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운영하고 도내 농어촌과 교육취약지역에 있는 학생을 위해 진로 체험처를 확대하고자 마련했다.

협약 주요 내용은 학생과 기업 진로체험 연계, 농어촌·교육취약지역 학생 진로체험 우선 연계, 학생 수준에 적합한 진로체험 프로그램 개발과 운영 등이다.

협약식에는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이재강 경기도 평화부지사와 16개 참여기업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참여하는 기업은 국민은행, 두나무, 디셈버앤컴퍼니, 보맵, 비바리퍼블리카, 삼성전자, (주)세포바이오, 스트리미, 아모레퍼시픽, KT, 아니코닉스, 카카오페이, 한패스, 엘지씨엔에스, 한화, 한국핀테크산업협회 등 16개이며 참여기업 모두 진로체험에 필요한 인력과 운영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황윤규 미래교육정책과장은 "이번 협약은 다양한 진로체험 교육 장소를 확보해 학생이 원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기 위한 것"이라며 "도교육청은 앞으로도 우수한 체험처를 계속 발굴해 학생 진로 교육이 내실있게 운영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PHOTO NEWS
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