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교육청, 장애학생 인권 보호 영화 관람..."소외 학생에 최선을 다하겠다"
광주교육청, 장애학생 인권 보호 영화 관람..."소외 학생에 최선을 다하겠다"
  • 이한영 기자
  • 승인 2021.07.06 16: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교육청, 장애학생 인권 영화 '학교 가는 길' 관람 행사

[교육정책뉴스 이한영 기자] 지난 5일, 광주시교육청 특수교육지원센터에서 광주 관내 교직원 중 희망자를 대상으로 광주극장에서 장애학생 인권보호 영화 '학교 가는 길' 관람 행사를 개최했다. '학교 가는 길'은 서울 특수학교 설립을 위해 노력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6일 특수교육지원센터에 따르면 이번 장애학생 인권보호 영화 관람 행사는 장애학생 인권보호 한마당 사업의 하나로 진행되었다.

이번 행사에는 광주시교육청 류혜숙 부교육감, 광주서부교육지원청 박주정 교육장을 비롯한 교직원 90여 명과 광주장애인부모연대 김유선 회장이 참석했다.

교직원은 '학교 가는 길' 관람 후 영화를 연출한 김정인 감독과 출연한 김남연 씨(장애학생 어머니)와 영화 관련 이야기를 나눴고, 궁금한 점에 대한 질의응답 시간도 가졌다.

광주시교육청 류혜숙 부교육감은 "평생 교육행정에 몸담고 있으면서 그동안 영화와 관련된 일도 겪었다"며 "이번 '학교 가는 길' 관람을 통해 많은 것을 느꼈고, 모든 아이가 행복한 교육행정을 구현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광주서부교육지원청 박주정 교육장은 "그동안 소외된 학생들을 위해 노력해왔고 앞으로도 장애학생과 학교 부적응 학생과 같은 소외된 학생들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진 = 광주광역시교육청
사진 = 광주광역시교육청

 


관련기사

PHOTO NEWS
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