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교육청, 내년 공립 교사 279명 임용 선발예고...전년도 대비 185명 감소
서울시교육청, 내년 공립 교사 279명 임용 선발예고...전년도 대비 185명 감소
  • 김현정 기자
  • 승인 2021.08.12 14: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치원 40명, 초등 213명, 특수(유) 3명, 특수(초) 23명 총 279명 선발 예정
사진=서울시교육청
[사진=서울시교육청]

[교육정책뉴스 김현정 기자] 내년 공립 유치원, 초등학교, 특수학교 등 신규 교사 선발예정 인원이 전년대비 185명 감소된다.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12일 '2022학년도 공립 유치원‧초등학교‧특수학교(유치원·초등)교사 임용후보자 선정경쟁시험'의 선발예정 분야 및 인원과 시험 일정 등을 사전 공개했다. 

선발예정인원은 유치원 40명, 초등 213명, 특수(유치원) 3명, 특수(초등) 23명으로 총 279명이다. 이중 20명은 장애인 선발 예정이다. 

[출처=서울시교육청]

이는 교원의 정년·명예퇴직, 학생·학급수 감축 등을 반영한 것으로, 전년도 선발인원 대비 유치원 50명, 초등 91명, 특수(유치원) 12명, 특수(초등) 32명, 총 185명이 감소한 것이다. 서울의 최근 공립 유치원, 초등학교, 특수학교 교사 선발 인원은 ▲2017년 902명 ▲2018년 718명 ▲2019년 607명 ▲2020년 617명 ▲2021년 464명이다. 학령 인구 감소 추세로 특히 5년 전인 2017년과 비교하면 대폭 줄어들었다. 

이번 예고는 개략적인 선발예정 분야 및 인원을 안내한 것으로, 최종 선발분야 및 인원과 시험 세부사항은 9월 15일 시험 시행계획 공고를 통해 안내할 예정이다. 교육학과 전공에 대한 종합적 이해와 교직수행 능력을 평가하는 제1차 필기시험은 오는 11월 13일에 실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PHOTO NEWS
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