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1수업 2교사제 운영 확대…116개교 193명
경북교육청 1수업 2교사제 운영 확대…116개교 193명
  • 박혜빈
  • 승인 2020.09.04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교육청 "코로나19로 인한 학습 격차 해소 위한 것"
1수업 2교사제 운영, 경북교육청 제공


[교육정책뉴스 박혜빈 기자] 경북도교육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학습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1수업 2교사제' 운영을 확대했다고 4일 밝혔다. 1수업 2교사제는 학습 격차가 있는 교과의 정규 수업 시간에 협력 교사를 배치해 학습 지원이 필요한 학생에게 일대일 맞춤 지도를 하는 협력 수업 체제다.

도교육청은 기초학력 보장을 위해 2018년 이 시스템을 시범 운영하기 시작해 지난해에는 초등학교 56곳에 협력 교사 71명을 지원했다. 올해는 학교별 상황에 맞게 초등학교 116곳에 협력 교사 193명을 늘려 지원하고 있다.

기초학력 향상 지원이 필요한 71곳에 116명, 복식 학급 운영 학교 28곳에 31명, 과밀학급 학교 17곳에 46명을 투입했다. 전담 교사를 비롯해 교원 자격 소지자, 퇴직 교원, 임용 대기자 등이 협력 교사를 맡고 있다.

교사 역량만으로 지원하기 어려운 학생에 대해서는 경북학습종합클리닉센터가 찾아가는 맞춤형 학습 서비스를 한다.

경북교육청 관계자는 "학습 결손이 누적되면 학교 부적응으로 이어질 수 있다"며 "수업 중에 학습 결손을 즉각적으로 지원함으로써 교육 격차를 해소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

경북교육청 1수업 2교사제 운영 확대…116개교 193명

경북도교육청 "코로나19로 인한 학습 격차 해소 위한 것"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