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학년도 대입 적성고사·교사추천서 폐지... 현 고1 입시 해당
2022학년도 대입 적성고사·교사추천서 폐지... 현 고1 입시 해당
  • 김예진 기자
  • 승인 2019.08.29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종 관련 협의회 있어야... 협의회에는 외부 인사 참여토록 권고
출처: 이투스/ 겨울방학 입시설명회
출처: 이투스/ 겨울방학 대입설명회 현장

[교육정책뉴스 김예진 기자] 현 고1 학생들이 치르게 될 2022학년도 대입 개편 사항으로 학부모들과 학생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29일 한국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은 대입적성고사와 교사추천서를 폐지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2022학년도 대입전형 기본사항'을 확정하고 발표했다.

기본적으로 수시 모집은 학생부, 정시 모집은 수능 위주의 간소화 기조를 유지하며, 앞으로 대학들은 문제풀이식 구술형 면접은 지양해야 한다고 했고, 교사 추천서는 학교생활기록부를 통해 관련 내용을 확인할 수 있기 때문에 폐지하도록 했다. 

학생부종합전형에 대한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다수 평가자의 평가를 의무화 해, 신뢰성 있는 평가체계를 구축해달라고 대학에 권고한다.

또한 지원자가 제출한 서류에 대필이나 허위작성 등이 확인될 경우 의무적으로 탈락이나 입학취소를 취해야 한다는 방침을 밝혔다.

대교협 관계자는 "전형과정에서 자기소개서 등 관련 서류의 위조, 허위 작성, 대필 등이 확인될 경우 불합격처리하고 입학 후에라도 주요사항 누락, 서류 위조, 허위 작성, 대필 등 부정입학이 확인되는 경우 관계 법령과 대학의 학칙이나 모집요강 등에 따라 입학취소 등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 

대입 전형을 보다 공정하게 진행하기 위해 학종 전형 관련 위원회를 운영해야 하며, 이 위원회에는 외부 인사가 참여하도록 권고된다. 

이제까지 일부 대학 수시모집에서 실시하고 있었던 객관식 시험인 적성고사는 아예 폐지하게 됐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대학교육협의회 홈페이지 및 대입정보포털 사이트에 게재된다. 향후 책자 배포와 권역별 대학 설명회 등을 통해서도 안내될 예정이라고 전해졌다.

한편 2022학년도 대입 수시모집은 2021년 9월 10일부터 14일까지 원서를 접수하며 전형기간은 2021년 15일부터 같은 해 12월 15일까지다. 정시모집의 경우 2021년 11월 중 수능시험을 실시한 뒤 12월 30일부터 다음해 2022년 1월 3일까지 원서를 접수한다. 1월 6일부터 29일까지 대학별 전형을 실시하며 추가모집은 2월 22일에서 28일 사이에 이뤄진다.

-------------------------------------------------------------

2022학년도 대입 적성고사·교사추천서 폐지... 현 고1 입시 해당

학종 관련 협의회 있어야... 협의회에는 외부 인사 참여토록 권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