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육청, 최소 성취기준 다깨침 학습자료 전국 최초 개발
부산교육청, 최소 성취기준 다깨침 학습자료 전국 최초 개발
  • 김종민
  • 승인 2020.10.21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부산시교육청

[교육정책뉴스 김종민 기자]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일상생활에 필요한 최소한의 학력을 갖추는데 도움이 되는‘최소 성취기준 다깨침 학습자료’를 전국 최초로 개발해 부산지역 모든 초등학교에 보급한다고 21일 밝혔다.

이 자료는 기초학력 보장의 기준이 되는 최소 성취기준을 선정-진단-보정함으로써 기초학력을 높여 교육의 공공성과 책무성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기초학력’은 학교교육과정을 통해 갖춰야 할 읽기, 쓰기, 셈하기 뿐만아니라 이와 관련된 국어, 수학 교과의 최소 성취기준을 충족하는 것이다.

부산시교육청은 지난 상반기 동안 국어, 수학 교과의 국가수준 성취기준에서 기초학력 보장에 필요한 115개의 최소 성취기준을 추출-선정하였고, 각 최소 성취기준을 학년별 관련 단원과 연계해 진단자료와 다깨침 보정학습 자료를 개발해 10월 말까지 보급할 예정이다.

국어과에서는 일상생활에 필수적인 영역인 듣기·말하기, 읽기, 쓰기 등 3개 영역 중 46개의 최소 성취기준을 선정해 92개의 관련 단원과 연계한 다깨침 학습자료를 개발했다.

수학과에서는 수와 연산, 도형 등 3개 영역 중 69개의 최소 성취기준을 선정해 76개의 관련 단원과 연계한 다깨침 학습자료를 개발했다.

이 자료는 ‘최소 성취기준-진단자료-다깨침 보정학습자료’3종 세트로 구성했다. 이 가운데 진단자료 '얼마나 아는 지 알아볼까요?'는 최소 성취기준에 대한 이해 정도를 진단하는 자료로 활용할 수 있다.

다깨침 보정학습자료 '이것만은 꼭 알아요!, 다깨침 활동'은 핵심 개념과 함께 학생의 발달단계와 흥미도를 고려한 놀이, 게임, 이야기 등으로 구성해 최소 성취기준의 도달을 위한 보정학습 지도자료로 활용한다.

이 자료는 기초학습 및 교과학습 지원대상 학생의 맞춤형 개별지도를 위한 자료뿐만 아니라 단위 수업시간에 성취기준에 미도달된 학생을 대상으로 최소 성취기준에 도달할 수 있도록 돕는 학습자료이므로 학교 여건에 맞게 재구성해 활용할 수 있다.

김석준 교육감은 “이 자료는 교육격차가 우려되는 코로나19 상황에서 학생들의 기초학력 보장에 꼭 필요한 자료이다”며 “앞으로 부산지역 모든 학생이 기초학력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기초학력 책임교육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