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제2차 유네스코 문화다양성 협약 전문가 토론회 개최
문체부, 제2차 유네스코 문화다양성 협약 전문가 토론회 개최
  • 선수빈
  • 승인 2020.06.26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지능 시대에서의 문화적 표현의 다양성 논의
'문화다양성 협약' 비준 10주년
디지털·인공지능 시대에 문화 다양성 증진
토론 주제, 인공지능 시대에 변화하는 창작 개념과 문화적 표현의 다양성
제공: 문화체육부
문체부, 제2차 유네스코 문화다양성 협약 전문가 토론회 개최

 

[문화뉴스 MHN 선수빈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이하 문체부)가 오는 26일(금) 오후 2시, '유네스코 문화다양성 협약 전문가 토론회'를 개최한다.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함께 개최되며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관객 없이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온라인(유튜브)으로 생중계된다.

유네스코가 2005년에 채택하고 우리나라가 2010년에 비준한 '문화다양성 협약' 비준 10주년을 맞이해 지난 5월 22일에 열린 '디지털 기반 시대의 문화 다양성' 토론회에 이은 두 번째 열리는 이번 토론회에서는 '인공지능 시대에 변화하는 창작 개념과 문화적 표현의 다양성'을 주제로 다룬다.

제1부에서는 이상욱 한양대학교 철학과 교수와 김재인 경희대학교 비교문화연구소 교수가 각각 '인공지능 시대 변화하는 창작의 개념', '인공지능과 인간의 협업 가능성과 표현의 다양성'을 발표한다. 제2부에서는 과학기술, 인공지능, 철학, 법학, 예술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인공지능 시대에서의 문화적 표현의 다양성에 대해 토론할 예정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인공지능 기술이 인간의 고유한 특성으로 여겨지던 창의성의 영역으로 넘어오기 시작하면서 문화적 표현의 다양성에 대해 새롭게 고민할 필요가 있다"라며 "문체부는 기술의 발달과 함께 급변하는 환경에 맞춰 문화 다양성을 보호하고 증진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의제를 발굴하겠다"라고 밝혔다.

------------

문체부, 제2차 유네스코 문화다양성 협약 전문가 토론회 개최
인공지능 시대에서의 문화적 표현의 다양성 논의
'문화다양성 협약' 비준 10주년
디지털·인공지능 시대에 문화 다양성 증진
토론 주제, 인공지능 시대에 변화하는 창작 개념과 문화적 표현의 다양성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